25.7 C
Seoul
2024년 7월 18일 (목요일) 5:15 오전
More

    강릉시, 건전한 공직문화 조성 위해 직장내 괴롭힘 신고센터 운영

    [수완뉴스=김동주 기자] 강릉시가 25일부터 시청내부망 게시판을 통해 갑질 · 괴롭힘 신고센터를 운영한다.

    갑질·괴롭힘 신고센터는 조직 내 잠재적인 불만요소를 사전에 해소하여 직장내 갑질 및 괴롭힘 등을 근절하고 청렴한 조직 문화를 정착시키겠다는 방침에서 시작하였다.

    신고 센터 이용은 강릉시 소속 공무원이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피해자뿐만 아니라 갑질 등을 목격한 제3자도 신고가 가능하다.

    신고범위는 갑질 행위 및 직장 내 괴롭힘, 불합리한 제도나 관행에 대한 개선 요구 등이며 갑질을 당하거나 목격한 내용을 육하원칙에 의거하여 신고하면 된다.

    신고자의 정보를 비롯한 모든 사항은 철저하게 비공개로 처리되어 감시담당 공무원만이 확인할 수 있으며, 허위 신고, 신고자 무응답, 증거 부재 시 등의 조사가 불가능한 경우에는 종결처리 된다.

    한편, 강릉시는 국민권익위원회가 발표한 2022년도 종합청렴도 4등급의 낮은 평가를 받음에 따라 청렴도를 높이고 건전한 공직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다양한 시책들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2월에는 전 직원과 공직유관단체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렴결의대회와 특강을 실시하였으며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하는 ‘2023년 청렴컨설팅’ 대상기관으로 선정되어 자매도시인 경기도 부천시를 멘토기관으로 하는 청렴컨설팅도 진행하고 있다.

    강릉시 관계자는 “갑질과 괴롭힘은 쉽게 드러나지 않는 부분이고 지속되거나 반복되면 조직 내에 큰 문제로 이어질 수 있어 갑질 등의 피해를 당할 경우 적극적으로 신고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동주 기자

    김동주 기자
    김동주 기자
    밝은 미소로 세상을 더 밝게, 당신의 이야기에 경청하겠습니다.
    -advertisement-

    댓글을 남겨 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spot_img

    많이 본 뉴스

    -advertisement-

    인기 기사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