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 C
Seoul
2024년 7월 21일 (일요일) 1:48 오전
More
    - Advertisement -

    뮤지컬 ‘라흐 헤스트’, 올 7월 일본에서 라이선스 공연된다

    [수완뉴스=육주현 기자] 공연전문 프로듀싱 컴퍼니 ㈜홍컴퍼니(대표 홍승희)의 대표작 뮤지컬 <라흐 헤스트>가 올 7월 일본 도쿄예술극장 시어터 이스트에서 라이선스 공연된다.

    뮤지컬 <라흐 헤스트> 일본 포스터ㅣ제공=avex live creative, conSept

    뮤지컬 <라흐 헤스트>의 일본 공연은 일본의 엔터테인먼트 전문기업 에이벡스 엔터테인먼트의 에이벡스 라이브 크리에이티브와 문화컨텐츠 제작사 컨셉트의 공동기획으로 제작된다. 양사는 공연예술이 갖는 언어, 음악, 신체의 아름다움을 체험하는 물결을 널리 퍼트리는 것을 목표로 belle wave 시리즈를 공동으로 기획하여, 첫 타자로 뮤지컬 <라흐 헤스트>를 일본 관객에게 선보인다. 뮤지컬 <라흐 헤스트> 일본 공연에는 2022년 요미우리 연극대상에서 우수연출가상을 수상하고 뮤지컬 연출에 처음 도전하는 이나베 카에((稲葉賀恵)가 연출로 참여하고, ‘향안’ 역 뿐 아니라 가사 번역에도 참여하는 소닌(ソニン)을 필두로 ‘환기’ 역에 댄스보컬 그룹 ‘리드’의 후루야 케이타(古屋敬多), ‘이상’ 역에 아이바 히로키(相葉裕樹), ‘동림’ 역에 야마구치 노노카(山口乃々華)가 출연한다. ‘향안’과 가사 번역을 맡은 소닌은 “한국 뮤지컬 첫 주연과 가사 번역, 첫 도전들 속에서 저를 표현할 수 있다는 것이 가슴 설렙니다. 영혼을 향해 호소하는 아름답고 따뜻한 찰나의 감정을 예술을 통해 선보이겠습니다.” 라며 의욕적인 참여 소감을 전했다.

    뮤지컬 <라흐 헤스트>(작 김한솔, 곡 문혜성, 정혜지, 프로듀서 홍승희)는 한국 추상미술의 선구자 김환기 화백, 천재 시인 이상 시인의 아내로 알려져 있지만, 스스로 화가이자 수필가, 미술평론가로 활동하였던 김향안의 삶과 예술을 담은 작품이다. 김향안과 그의 20대 시절 ‘변동림’, 두 인물로 캐릭터를 나누어 사랑과 예술로 그려내는 삶의 흔적을 통해 스스로를 위로하고 나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뮤지컬 <라흐 헤스트>는 섬세한 드라마와 서정적인 음악으로 그 작품성을 인정받아 제 8회 한국뮤지컬어워즈 작품상(400석 미만), 극본상, 음악상(작곡 부문) 3개 부문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룬 바 있다.

    또한 2023년 문화체육관광부와 예술경영지원센터에서 주관하는 K-뮤지컬 로드쇼 in 브로드웨이 사업을 통해 미국 뉴욕 브로드웨이에서 현지 관계자를 대상으로 쇼케이스를 진행하여 언어와 국적을 넘어 보편적 공감대를 이끌어내는 따뜻한 위로의 메시지가 돋보인다는 평을 받았다. 미국에 이어 일본 관객과도 만나게 되는 뮤지컬 <라흐 헤스트>는 뉴욕, 도쿄, 파리 등 세계 각지에서 활동했던 김향안 여사의 여정처럼 세계 관객과 만나기 위해 나아가고 있다.

    한편, 뮤지컬 <라흐 헤스트>는 2023년 두 번째 시즌을 마무리하고 공연의 여운을 즐길 수 있는 한정판 LP와 공연 실황 DVD를 출시, 판매하고 있다. 뮤지컬 <라흐 헤스트>의 LP와 DVD 정보는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육주현 기자

    알림

    본 기사는 쿠팡파트너스 활동을 일환으로 일정 수수료를 지급받습니다.

    육주현 기자
    육주현 기자
    문화예술계 현장 소식들을 발빠르게 알리고자 합니다.
    -advertisement-

    댓글을 남겨 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spot_img

    많이 본 뉴스

    -advertisement-

    인기 기사

    최신 기사